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문화 콘텐츠 브랜드/만화 웹툰

(34)
[웹툰] 시동,시시했던 일상이 부릉부릉 [웹툰] 시동, 시시했던 일상이 부릉부릉! 공부든, 싸움이든 특출나게 잘하는 것 없는 아이. 아빠없이 엄마에게 걸핏하면 싸대기를 맞고 동네 아이들 삥이나 뜯으면서 시간을 보내는 그런 아이. 대개 이런 아이들에게 학교는 골머리를 싸매고 사회에서는 손가락질을 하기 마련입니다. 머리 노랗게 물들이고 끼리끼리 어울려 다니면서 나이에 맞지 않는 옷차림에 거친 입담에 담배와 술 등등. 그런데 돌이켜 보면 그 아이들의 그런 옷차림과 외모나 행동이 모두 그들 자체를 나타내는 것은 아닙니다. 자세히 들여다보면 순진함도 있고 소박한 꿈도 있고 친그들을 무엇보다 소중하게 생각하는 그들의 우정도 있습니다. 그 시절 내 작은 시야에는 무척 큰 일탈로만 보이던 것들도 지금은 대개 귀여운 반항쯤으로 생각합니다. 웹툰 시동에는 어디..
[웹툰] 홍도, 한국형 원피스 [웹툰] 홍도, 한국형 원피스 전에 없던 새로운 세상을 만들어 낸다는 것은 어렵습니다. 그 속에 존재하는 것들을 하나부터 열까지 만들고 그 속에서 또 밸런스를 맞춰줘야 하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대부분은 우리가 살고 있는 지금의 세상과 비슷한 세계를 그리면서 이야기를 진행합니다. 이미 모두가 이해하는 세상에 조금 독특한 이야기를 끼워 넣는 것으로 탄탄하게 구성해 나가기 좋을 겁니다. 그런데 다음 만화세상에 연재중인 웹툰는 그런 어려움에도 굳이 새로운 세상을 만들었습니다. 작가 s-owl이 밝힌대로 그림 스타일이 동양적인 이미지가 강해서 동양의 (구체적으로 말하자면 개화기의 구한말 정도쯤의) 시대적 배경을 가진 웹툰을 그리고 싶었기에 과거의 시점을 선택하였습니다. 역사적인 내용을 다루기에는 고증이나 자료 검..
[웹툰]묘진전, 전설이 되라 [웹툰]묘진전, 전설이 되라 '나만 모르던 웹툰'이라는 표현이 적당할 것 같습니다. 어쩌면 엄청난 뒷북이라 해도 다행입니다. 묘진전은 젤리빈작가가 다음 만화세상에 연재하고 있는 웹툰입니다. 제목에서 보듯, 묘진전은 흥부전, 춘향전처럼 우리 전래 판소리를 떠올리는 제목을 가졌습니다. 토끼 '묘' 별 '진', 12지신의 토끼를 의미하는 묘진에 관한 이야기입니다. 일단 이 묘진이라는 캐릭터가 워낙 매력적이라 사심이 잔뜩 들어간 포스팅이 될지도 모르겠습니다. 오니와 천계의 경계를 지키는 12지신들과 역병이 번지게 하는 신, 추위를 몰고 오는 동장군, 산신, 신령, 귀신, 선녀 등 이미 우리에게 익숙한 이미지들을 적절하게 조합함으로서 내용에 더욱 정교함이 만들어지는 느낌입니다. 물론 학술적으로 정의된 의미 그대로..
[웹툰] 하루 3컷, 댓글놀이터 [웹툰] 하루 3컷, 댓글놀이터 시사만평도 아니면서 3컷의 그림으로 만든 웹툰이 있습니다. 대신 이 웹툰은 다른 작가들이 주 1회 혹은 2회를 연재하는 것에 비해 월요일부터 일요일까지 주 7회 연재하고 있습니다. 웹툰 플랫폼마다 독자들의 취향이 다르게 나타나고 있다고 느끼는데요. 네이버는 기존 출판만화보다는 블로그에 올리는 일상적인 주제를 가지고 팬, 구독자 혹은 이웃들과 나누는 안부 정도로의 일상툰/감성툰의 비중이 높은 편입니다. 이들 웹툰은 댓글에서도 다른 양상을 보입니다. 기존 다른 웹툰에서는 잘 짜여진 스토리에 그 안의 주제와 캐릭터를 이해하면서 독자들이 느낀점을 공유하는 식이었다면, 분리되지 않은 현실을 웹툰에 적극적으로 대입하면서 댓글에서 베스트댓글을 만들어주기도 하고 동의하지 않는 의견에 '..
[웹툰] 좋아하면 울리는, 좋알람이 필요할까? [웹툰] 좋아하면 울리는, 좋알람이 필요할까? 학창시절 천계영의 만화를 안 본 친구들이 거의 없었습니다. 싸구려 종이에 잉크냄새가 물씬 풍기는 두툼하지만 가벼운 월간 만화책을 사면 이런저런 조잡한 상품도 끼워주고 그랬습니다. 그 중에 기억이 남는 것이 그시절 인기 많았던 HOT나 젝스키스를 떠올리는 아이돌비주얼의 만화 브로마이드입니다. 천계영의 만화는 그 시절 청소년들의 마음을 잘 꿰뚫어보았습니다. 아이돌의 화려한 이미지, 그것을 재생산해내는 그들만의 문화를 파고들어 아이돌이 만들어지는 스토리를 엮어 내놓은 것이 바로 입니다. 다재다능하고 개성넘치는 캐릭터들이 늘씬하고 화려한 미모를 내세우는 만화라서 소녀팬들의 환심을 산 것도 있지만, 그 속에는 판타지를 실생활에 정교하게 엮어주는 디테일이 있었습니다. ..
[웹툰]명탐정 포우 사실적우화 [웹툰]명탐정 포우 사실적우화 카툰에서는 인물을 가장 간단하게 표현 하는 것이 사람들이 자신의 해석대로 대상을 볼 수 있도록 한다고 합니다. 분명 공들여서 그린 그림인데도 누구의 초상화라고 하면 바로 어색한 기분이 드는 것은 사람의 얼굴은 보는 각도에 따라 그림과는 전혀 다른 것으로 보이기도 하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그림을 그리는 사람들은 유명한 사람들을 잘 그리려고 하지 않는다는 말을 하기도 해요. 그런데 여기 한 웹툰은 오히려 그러한 점을 비틀어 놓았습니다. 우리가 쉽게 알아차릴만한 배우들의 얼굴로 웹툰의 등장인물들을 등장시키고 있기 때문입니다. 흔히 좋아하는 웹툰을 보면서 '이건 영화로 만들어야 해'라는 댓글을 달기도 하는데 이 웹툰은 대놓고 캐스팅을 해둔 셈입니다. '명탐정 포우'의 작가는 기존 ..
'관찰인간' 나자신도 모르면서! '관찰인간' 나자신도 모르면서! 요즘 웹툰을 원작으로 하는 드라마나 영화가 많아짐에 따라 웹툰을 더욱 활성화 시키기 위한 방안이 나올거라는 이야기를 듣습니다. 인터넷을 통해 시도 때도 없이 향유되는 것이 웹툰이다보니 그 충성도도 이제는 일종의 성공가능성을 엿보는 척도로까지 보입니다. 특히 좋은 내용을 가진 웹툰은 댓글에서부터 반응이 오는데 이미 배역은 누가 하면 좋겠다는 식의 영화나 드라마의 영상화를 기대하는 이들이 많아지기도 합니다. 일종의 검증인 셈인데요. 그래도 웹툰은 하나의 장르로서 비교적 쉽게 건너갈 수 있는 영상장르와 구분되는 지점이 분명 있습니다. 작가에 따라서 스토리에 힘을 실어내고 배경이나 관련 자료의 디테일에 신경을 쓰는 웹툰이 있는가 하면, 일상의 단순한 지점을 0.5초짜리 '피식!~..
[웹툰] 동화같은 '양말 도깨비' 동화같은 만화 '양말 도깨비' 어쩌면 소녀취향을 노골적으로 드러낸 만화라 그 호불호가 조금은 갈릴 웹툰입니다. 소녀취향이라 하는 이유는 우선 리타가 집요하게 캡쳐해놓은 아래 이미지들을 둘러보아도 한눈에 알 수 있습니다. 수공예품으로 이루어진 각종 소품들과 각양각색의 등장 인물의 생김새와 의복, 건물과 간판 그리고 일하는 방식까지도 동화 속 밝고 맑은 이야기만을 들려줄 그런 느낌이 듭니다. 리타는 주인공 수진이를 보면서 익숙함과 낯선 느낌을 동시에 받았습니다. 예전에 인기 있었던 '프린세스 메이커'라는 게임의 등장인물처럼 아담하고 귀여운 느낌의 아가씨 모습이기도 하면서 수진이라는 이름을 가지고 있기 때문입니다. 센과 치히로, 산, 소피, 키키 등의 외국 이름에 익숙해져있다보니 이런 분위기의 만화에서는 왠지..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