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장효진의 문화기획

[카우치토크콘서트] 그 조용한 시작

by feelosophy 2013. 8. 14.
반응형

하고 싶은 것이 있다면 그것을 이루기 위해 어떻게 해야 할까를 그려보고는 합니다. 그리고 조금이나마 그림이 그려지면 사람들에게 하고 싶은 것에 대해 이야기하기를 좋아합니다. 시간이 걸리는 것도 있고 또 바로 실현되는 것들도 있습니다. 호기심에서 시작된 소소한 이벤트도 있고 다소 묵직한 프로젝트도 있습니다. 그리고 그것들을 하고싶게 만드는 방향도 있습니다. 사실 이러한 작은 질점이 모여서 그 방향을 명확하게 만들어 내는 것도 같아요.

 

 

 

 

이번 작은 모임도 비슷한 맥락에서 시작됩니다. 안으로는 그동안 내 소소한 꿈을 이루기 위해 적극적이고 공개적으로  '선언'을 하고 사람들과 만나 그 구체적인 방법을 이야기하면서 머리와 가슴 속에만 있던 열망을 스스로도 구체화시켜볼 수 있어요. 또 밖으로는 다른 사람들의 꿈과 계획 그리고 그 실천을 지켜보면서 멋진 영감을 얻을 수도 직간접적인 도움을 받을 수도 있는 기회가 생길 것이라 생각했습니다.

 

다행히 자리해주신 다섯분들과 함께 정해진 두시간을 꽉 채우고도 아쉬움에 다음 주 편안한 모임을 약속하고 말았습니다.

 

 

 

이름과 키워드를 적힌 종이를 각자 가지고 나름의 꿈을 적고 다른 이들의 생각을 들어봅니다.

 

 

 

 

초상권 같은거 없는 리타

 

 

 

드레스코드인 '내 꿈을 보여주는' 룩

여행을 위한 밀집모자를 착용하고 온 훈남 대학생

 

 

 

 

제 꿈에 대한 이야기도 하면서 즐거운 시간이었습니다. 발동이 늦게 걸려서 아쉬운 이야기는 다음 주 홍대에서 이어서 하기로 해요.

 

 

앞으로도 이런 자리를 종종 마련하고 싶습니다. 

긍정적이고 열정어린 이야기는 항상 사람을 움직이게 하는 것 같습니다.  

 

 

반응형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