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비로소 문화 브랜드 리뷰310

오행설 '파묘' Vs. 4원소설 '엘리멘탈', 결국 관계의 문제 결국 한국식 오컬트 무비 '파묘'가 천만관객을 넘었다. 천만관객 막차를 타고 혼자 조조를 보고 나오는 길에 최민식이 연기한 여우가 호랑이의 허리를 다시 이어 붙인 오행의 관계에 대해 생각하게 되었다. 여기에 아이가 VOD로 주구장창 보고있는 '엘리멘탈'의 이야기와 비교할 만하다 싶었다. 는 미스터리 공포 스릴러 퇴마, 서스펜스 오컬트 무비다. 풍수사, 장의사 그리고 무속인이 등장하는 한국스타일의 오컬트 장르를 선보였다. 장재현 감독의 , 와 결이 같다고 볼 수 있다. 쇼박스의 깨발랄한 오프닝이 음소거 되어 시작하더니 비행기의 듣기 불편한 소음으로 시작하는 것에서 부터 파묘의 을씨년스러운 분위기에 압도되었다. 스튜디어스가 일본어로 말을 거는 장면에서 굳이 영어(도착지가 LA)나 한국어(국적)가 아닌 유창한.. 2024. 3. 31.
드라마 '멱살 한번 잡힙시다', 설우재를 어떻게 속시원하게 멱살을 잡지? 드라마 좀 본 사람들은 안다. 누가 나쁜 놈인지. 지난 월요일 소리소문없이 시작한 KBS 월화드라마 '멱살 한번 잡힙시다'는 갑질하고 비열하고 안하무인인 나쁜 놈들을 향한 사이다 폭로 프로그램을 이끄는 기자 서정원이 주인공인 멜로추적스릴러 드라마다. 월화 드라마 명맥 흐름이 좋지 못한데다 전작 시청률도 저조한 탓에 시청률 스타트는 2%대로 저조한 시작을 보였지만 장승조의 속 뒤집어놓는 흡입력있는 연기가 본격적으로 시작되면 반전될 가능성은 충분하다. 김하늘, 연우진, 장승조가 주연을 맡았다. 김하늘은 잘나가는 방송국 기자로 승진을 앞두고 몸을 사려야 하는 때에 하필 인생일대 큰 사건에 휘말린다. 부잣집 아들인 남편 장승조는 겉으로는 부드럽기만 하지만 뭔가 찜찜한 느낌을 제대로 연기하고 연우진은 옛 연인인 .. 2024. 3. 22.
소바바 양념 순살, 소바바로 양념반 후라이드 치킨 홈파티 소바바 치킨이 양념순살로도 나왔다. 소바바 순살이 단짠의 간장 베이스 후라이드로 그냥 먹어도 맛있지만 치킨마요 덮밥을 만들어 먹기 딱 좋았다면 양념은 그 자체만으로 요리라고 할만하다. 케찹쪽 보다는 고추장쪽의 양념이고 달달한 코팅이 되어 있어서 마치 떡꼬치를 먹는 느낌이 든다는 표현이 적절하다. 흡사 고추치킨, 깐풍기 느낌을 살짝 낼 것 같은 느낌이라 초등학교 저학년 정도 되는 아이들은 매워서 잘 먹지 못할 정도다. 아이들은 소바바 순살치킨을 주는 것으로 하자. 나중에 소바바 양념 순살치킨에 튀긴 떡을 꽂아서 소떡소떡처럼 떡치킨꼬치를 만들어 먹어도 좋을 것 같다는 생각이 든다. 소바바 치킨 양념 순살은 기존 순살치킨이 노란색인것에 비해 약간 주황색의 로제 색상을 하고 있다. 375g중량에 가격은 순살과 .. 2024. 3. 19.
한양대 에리카 웰컴키트 개발 스토리, 학생들이 직접 개발한 하냥이 캐릭터 굿즈로 신입생 진짜 학교생활을 응원해 기념품은 기념으로 주거나 사는 물품을 의미한다. 물건 자체가 의미를 가진 것일 수도 있고 기념하고자 하는 것을 상징하는 것일 수 있다. 그 물건이 가진 물리적인 효용이나 만들 때 들어간 실제 비용과 다른 의미의 가치를 가지고 있다. 지난 겨울 경주 가족 여행에서 아이가 고른 스노우볼 메인에는 아이가 경주로 여행을 가고 싶어한 결정적 계기가 되었던 첨성대가 차지하고 있고 그 주변에는 다보탑, 석가탑, 황룡사 9층탑, 석굴암과 같은 경주의 주요 랜드마크가 될만한 모형이 장식하고 있었다. 비록 공장에서 만든 저렴한 물건이라도 그 물건을 통해 아이는 종종 스노우볼을 뒤집어 눈내리는 첨성대를 바라보며 우리의 경주에서의 여행을 추억한다. 기념품은 그래서 그것을 지니는 사람에게 부가적 가치를 가진다. 이것은 기념품을.. 2024. 2. 26.
반응형